크린토피아, 세탁 업계 최초 3000호점 돌파
크린토피아, 세탁 업계 최초 3000호점 돌파
  • 정유숙 기자
  • 승인 2020.10.29 14: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크린토피아 3000호점, 경기도 하남시 망월동에 ‘크린토피아+코인워시’ 오픈
다양한 세탁 서비스와 상생 경영으로 28년 만에 쾌거 이뤄
기부 캠페인부터 차은우와 데이트·전품목 20% 세일까지, 특별한 이벤트 진행
크린토피아+코인워시 미사강변호반점에서 왼쪽부터 크린토피아 모델 차은우와 크린토피아 3000호점 박세은 점주가 기념 사진을 찍고 있다
크린토피아+코인워시 미사강변호반점에서 왼쪽부터 크린토피아 모델 차은우와 크린토피아 3000호점 박세은 점주가 기념 사진을 찍고 있다

세탁 전문 기업 크린토피아(대표 이범택)가 28일 크린토피아 3000번째 매장 ‘크린토피아+코인워시 미사강변호반점’을 오픈했다. 국내 세탁 프랜차이즈 중 3000호점을 돌파한 것은 크린토피아가 유일하다.

경기도 하남시 망월동에 위치한 3000호점 ‘크린토피아+코인워시 미사강변호반점’은 세탁편의점과 코인빨래방의 장점을 합친 유무인 매장으로 물빨래부터 드라이크리닝까지 다양한 세탁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는 세탁멀티숍이다. 세탁편의점 운영 시간에는 점주가 상주해 운동화나 아웃도어 의류, 교복 등 세탁 서비스를 제공하고 이와 동시에 코인빨래방을 무인으로 운영해 24시간 이용 가능하다.

이날 오픈 기념식에는 크린토피아 모델 차은우가 참석했다. 차은우는 14일 진행된 ‘차은우와 두근두근 데이트’ 이벤트 당첨자 3명과 함께 특별한 시간을 보내며 크린토피아 3000호점 오픈을 축하했다.

크린토피아는 14일부터 3000호점 돌파를 기념해 ‘3000만큼 감사해’ 이벤트를 진행하고 있다. 28일 진행된 ‘차은우와 두근두근 데이트’와 고객과 함께하는 기부 캠페인 ‘3000켤레의 선물’, ‘3000호점 기념 전품목 세탁 20% 세일’ 등 총 세 가지 이벤트다.

‘3000켤레의 선물’은 작아져서 신지 못하는 아이 신발을 크린토피아 매장에 기부하면 세탁 및 선별 후 유아동복 리세일 서비스 코너마켓을 통해 일괄 판매할 예정이다. 판매 수익금은 12월 말 소아암 환아들에게 전액 기부된다.

‘3000호점 기념 전품목 세탁 20% 세일’은 28일(수)부터 31일(토)까지 4일간 전국 크린토피아 매장에서 진행된다. 여름옷부터 옷장에 장시간 보관했던 겨울옷, 셔츠, 넥타이, 스카프, 머플러까지 전 품목의 세탁 비용을 20% 할인 제공한다. 여기에 세탁 후 보관, 집까지 배송해 주는 ‘의류보관서비스’와 특수 소재나 명품 의류를 관리하는 스페셜 크리닝까지 20% 할인 혜택이 적용된다.

단, 스탬프 적립 및 타 할인 행사와 중복 할인이 불가하다. 자세한 내용은 크린토피아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1992년 세탁편의점을 출점한 크린토피아는 28년 만에 전국 가맹점 3000호점이라는 성과를 이뤘다. 국내 프랜차이즈 중 가맹점 3000호점 이상은 크린토피아, 파리바게뜨, 이디야뿐이다. 경기 불황에도 불구하고 크린토피아가 성장 행진을 이어갈 수 있는 배경에는 사회 트렌드와 환경 변화에 맞춘 사업 모델과 다양한 세탁 서비스 개발, 전문적인 운영 지원, 높은 고객 만족 등에 따른 것으로 분석된다.

크린토피아는 28년간 크린토피아를 사랑해 주신 고객과 점주 덕분에 전국 가맹점 3000호점이라는 쾌거를 달성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국내 1위 세탁 프랜차이즈 명성에 걸맞은 프리미엄 세탁 서비스와 점주를 위한 체계적인 시스템 제공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