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피추, 치킨 모델 발탁...대세 CF스타 등극
카피추, 치킨 모델 발탁...대세 CF스타 등극
  • 오상준 기자
  • 승인 2020.05.18 13: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샌드박스네트워크
사진=샌드박스네트워크

다양한 패러디송으로 인기를 얻고 있는 개그맨 카피추(본명 추대엽)가 대세 스타들만 찍는다는 유명 치킨 프랜차이즈의 모델로 발탁돼 화제다.

MCN 업계의 대표 디지털 엔터테인먼트 기업 샌드박스네트워크(이하 샌드박스)는 샌드박스 소속 개그맨이자 유튜브 크리에이터로 활약중인 카피추가 치킨 프랜차이즈 호식이두마리치킨의 전속 광고모델로 발탁됐다고 18일 밝혔다.

카피추는 향후 6개월간 호식이두마리치킨의 신규 TV광고 캠페인의 메인 모델로 활약하게 된다. 지난 15일 공개된 광고 영상에서 카피추는 90년대를 풍미했던 인기 애니메이션 ‘날아라 슈퍼보드’의 주제가(원곡 김수철)를 ‘치킨치킨송’으로 재치있게 개사해 불러 큰 웃음을 선사했다.

카피추가 부른 ‘치킨치킨송’은 원곡의 리듬을 그대로 살려 귀에 쏙쏙 박히는 청각적 임팩트를 살린 것이 특징으로, 1인 3역으로 분장한 카피추 특유의 표현력에 색감 대비가 뚜렷한 컬러톤을 입혀 시각적 포인트까지 놓치지 않아 더 큰 재미를 더했다. 

호식이두마리치킨 관계자는 “누구나 쉽게 따라부를 수 있는 멜로디와 재치있는 가사를 통해 브랜드의 친근한 이미지를 표현하고자 유튜브 대세 스타인 카피추를 발탁하게 됐다”고 밝혔다.

카피추 역시, “인기 스타들만 출연한다는 치킨 광고에 출연하게 돼 영광스럽고 즐거운 마음으로 촬영에 임했다”며, “열심히 준비한 만큼, ‘치킨치킨송’이 코로나19로 모두가 어려운 시기에 작은 웃음이라도 전할 수 있길 기대한다”고 소감을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