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신의 한 수: 귀수편’ 스틸샷 공개
영화 ‘신의 한 수: 귀수편’ 스틸샷 공개
  • 이은자 기자
  • 승인 2019.10.01 12: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의 한 수: 귀수편’ 스틸/사진=CJ엔터테인먼트
‘신의 한 수: 귀수편’ 스틸/사진=CJ엔터테인먼트

‘신의 한 수’ 오리지널 제작진이 선사하는 스핀오프 범죄액션 ‘신의 한 수: 귀수편’이 만화를 찢고 나온 듯 독특한 스타일의 비주얼 스틸을 공개했다.

바둑으로 모든 것을 잃고 홀로 살아남은 귀수(권상우 분)가 냉혹한 내기 바둑판의 세계에서 귀신 같은 바둑을 두는 자들과 사활을 건 대결을 펼치는 영화 ‘신의 한 수: 귀수편’(감독 리건)은 만화보다 더 만화 같은 ‘만찢 비주얼’ 스틸을 공개하며 뜨거운 관심을 모으고 있다.

공개된 스틸에서는 사활 바둑, 관전 바둑, 맹기 바둑, 사석 바둑, 판돈 바둑, 신들린 바둑 등 자신만의 바둑 스타일로 무장한 바둑의 신 캐릭터들이 강한 개성을 뽐내고 있다. 특히 전작에도 등장했던 ‘귀신 같은 수를 두는 자’를 뜻하는 귀수의 액션 장면은 만화에서 튀어나온 듯한 강렬한 이미지로 독특한 스타일의 범죄액션영화 탄생을 기대케 한다.

여기에 전작보다 더욱 넓어진 세계관을 다루는 만큼 개성 넘치는 새로운 캐릭터들로 전작과의 차별화를 꾀한다. 바로 만화보다 더 만화 같은 개성 강한 캐릭터들과 함께 더욱 업그레이드된 바둑액션을 볼 수 있는 것.

타오르는 불을 냉혹하게 쳐다보고 있는 외톨이(우도환 분)는 물론, 기찻길 한복판에서 바둑을 두고 있는 귀수와 부산잡초의 모습은 팽팽한 긴장감과 함께 과연 어떤 스토리가 펼쳐질지 궁금증을 자극한다. 또한 모든 바둑돌이 투명알로 구성된 일색 바둑과 함께 섬뜩한 분위기를 자아내는 장성무당(원현준 분)의 모습 역시 남다른 감각으로 중무장한 개성 강한 캐릭터들의 바둑액션을 보여주며 만화를 찢고 나온 듯 강렬한 비주얼을 예고한다.

이처럼 전작 ‘신의 한 수’가 선보였던 작품성을 유지하며 만화를 찢고 나온 듯한 비주얼과 개성을 더한 범죄액션 영화 ‘신의 한 수: 귀수편’은 11월 개봉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