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우선-이수민 결혼, 강남에서 기자회견 열어
선우선-이수민 결혼, 강남에서 기자회견 열어
  • 김필희 기자
  • 승인 2019.07.15 12: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로자스포사 인스타그램
사진=로자스포사 인스타그램

백년가약을 맺은 선우선과 이수민이 2세 계획 질문에 “축복이 온다면 받아들이겠다”고 말했다.

배우 선우선(44)과 액션배우 겸 무술감독 이수민(33)은 지난 14일 서울 강남구 논현동 뉴힐탑호텔에서 열린 결혼 기자회견에서 이 같이 말했다. 

이날 선우선은 주변 지인들의 반응이 어땠냐는 질문에 “누군가 나의 곁에 있다는 것은 중요한 일이지 않나”라며 “결혼을 한 번은 해봐야겠다는 생각이 들어서 주변 지인들도 생각해봤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선우선은 2세 계획 질문에 “하나님이 주시는 대로 축복이 오면 받아들이고 낳을 생각이다”라고 답했다.

결혼 후 활동 계획에 대해서는 “각자의 자리에서 활동하는 게 좋은 것 같다”면서 “자기 길에서 최선을 다하면서 살겠다”고 말했다.

한편 선우선 이수민은 지난해 영화 촬영을 하다 만나 인연을 맺었고, 1년 간의 교제 끝에 결혼식을 올리게 됐다. 결혼 후 신접살림은 경기 파주시에 차릴 예정이다.

한편 선우선은 2003년 영화 ‘조폭 마누라2’로 데뷔했다. 이어 드라마 ‘구미호 외전’, ‘내조의 여왕’, ‘크리스마스에 눈이 올까요?’, ‘사생결단 로맨스’, 영화 ‘거북이 달린다’, ‘전우치’ 등에 출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